Language
한국어
조회 수 939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 마음 안에 있는 부처님

佛是衆生心裡佛 隨自根堪無異物
欲知一切諸佛源 悟自無明本是佛
--통현 장자--

부처님이란 중생들의 마음 안에 있는 부처님이다.
자신들의 근기 정도를 따라 부처님이 표현된다.
그 외에는 달리 다른 부처님이 없다.
일체 부처님의 근원 자리가 무엇이겠는가.
자신의 무명번뇌가 본래 부처님인줄 알아라.

(30촉 짜리 전등은 30촉 만치 비추고 100촉 짜리 전등은 100촉 만치 비춘다. 그 불빛의 밝기는 달라도 전기의 성질은 같듯이, 무명은 무명대로 지혜는 지혜대로 본래 부처님이다. 무명이나 지혜나 그 본성은 다 같이 사람이다. 그리고 부처님이다. 악한 행동을 하든 선한 행동을 하든 모두가 부처님으로서의 행동이다.)


  1. 우리 마음 안에 있는 부처님 - 무비스님

  2. 自性頓修

  3. 일타큰스님의 기도성취 영험담

  4. 어기지 않는 행[無違逆行]

  5. 입으로 짓는 죄(罪)와 복(福)

  6. [고승 33인 법어집] 쥐가 고양이 밥을 먹다-1. 법전 스님

  7. 반야바라밀을 염송하는 이유

  8. 악한 자를 이기는 법

  9. 남해 금산 보리암의 전설

  10. [부처님 이야기]-8. 제석천과 아수라의 싸움

  11. [부처님 이야기]-7. 세상의 말은, 장님 코끼리 만지기

  12. 삼매의 공덕

  13. 개운조사와 도교사상(4)

  14. 그대가 바로 살아있는 문수보살이다

  15. 즐거운 행 (歡喜行)

  16. 선과 악을 모두 버려라

  17. 잠 못 드는 사람에게 밤은 길고

  18. 신심명 [信心銘] - 3조 승찬대사

  19. [고승 33인 법어집] 쥐가 고양이 밥을 먹다-3. 경봉스님(2)

  20. [고승 33인 법어집] 쥐가 고양이 밥을 먹다-2. 효봉 스님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