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방편
2009.09.03 10:55

네명의 아내를 둔 남자

조회 수 879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네 명의 아내를 둔 남자가 있습니다.

그는...
첫째를 너무 사랑한 나머지 자나깨나 늘 곁에 두고 살아갑니다.
 
둘째는 아주 힘겹게 얻은 아내입니다.
사람들과 피투성이가 되어 싸우면서 쟁취한 아내이니 만큼 사랑 또한 극진하기 이를 데 없습니다.
그에게 있어서 둘째는 든든하기 그지없는 성과도 같습니다.
 
셋째와 그는 특히 마음이 잘 맞아 늘 같이 어울려 다니며 즐거워합니다.
그러나...
 
넷째에게는 별 관심이 없습니다.
그녀는 늘 하녀 취급을 받았으며, 온갖 굳은 일을 도맡아 했지만 싫은 내색을 전혀 하지 않습니다.
그저 묵묵히 그의 뜻에 순종하기만 합니다.
 
어느 때 그가 머나먼 나라로 떠나게 되어 첫째에게 같이 가자고 합니다.
그러나 첫째는 냉정히 거절합니다.
그는 엄청난 충격을 받습니다.
 
둘째에게 가자고 했지만 둘째 역시 거절합니다.
첫째도 안 따라가는데 자기가 왜 가느냐는 것입니다.
그는...
 
셋째에게 같이 가자고 합니다.
셋째는 말합니다.
'성문 밖까지 배웅해 줄 수는 있지만 같이 갈 수 없습니다.' 라고....
그는...
 
넷째에게 같이 가자고 합니다.
넷째는 말합니다.
'당신이 가는 곳이면 어디든 따라가겠습니다.'
이렇게 하여 그는 넷째 부인만을 데리고 머나먼 나라로 떠나갑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잡아함경]에 나오는 이 이야기의 '머나먼 나라''저승길'을 말합니다.
그리고 '아내'들은 '살면서 아내처럼 버릴 수 없는 네 가지'를 비유하는 것입니다.
첫째 아내는 '육체'를 비유합니다.
육체가 곧 나라고 생각하며 함께 살아가지만 죽게 되면 우리는 이 육신을 데리고 갈 수 없습니다.
둘째 아내는 사람들과 피투성이가 되어 싸우면서 얻은 '재물'을 의미합니다.
든든하기가 성과 같았던 재물도 우리와 함께 가지 못합니다.
셋째 아내는 '일가 친척, 친구들'입니다.
마음이 맞아 늘 같이 어울려 다니던 이들도 문 밖까지는 따라와 주지만 끝까지 함께 가 줄 수는 없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지나면 조금씩 나를 잊어버릴 것이니까요.
넷째 아내는 바로 '마음'입니다.
살아있는 동안은 별 관심도 보여주지 않고 궂은 일만 도맡아 하게 했지만
죽을 때 어디든 따라가겠다고 나서는 것은 마음뿐입니다.

어두운 땅속 밑이든 서방정토든 지옥의 끓는 불 속이던 마음이 앞장서서 나를 데리고 갈 것입니다.
살아 생전에 마음이 자주 다니던 길이 음습하고 추잡한 악행의 자갈길이었으면 늘 다니던
그 자갈길로 나를 데리고 갈 것이고요,
선과 덕을 쌓으며 걸어 다니던 밝고 환한 길이면 늘 다니던 그 환한 길로 나를 데리고 갈 것입니다.
그래서 살아있는 동안 어떤 마음으로 어떤 업을 짓느냐가 죽고 난 뒤보다 더 중요한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방편 네명의 아내를 둔 남자 短長中庸 2009.09.03 8792
425 설화 부처님 이마의 도끼 - 설화 短長中庸 2009.09.03 7436
424 방편 알 수 없는 전생의 업(業) - 방편 短長中庸 2009.09.03 7041
423 설법 부처님이 설법한 이유 短長中庸 2009.09.03 8512
422 설법 반야바라밀의 수행 短長中庸 2009.09.03 8301
421 설법 현실이 곧 절대다 - 성철스님 短長中庸 2009.09.03 8879
420 설법 분별을 떠나야 부처를 본다 短長中庸 2009.09.03 9540
419 방편 육식을 함으로써 받게되는 업의 유효기간 短長中庸 2009.09.03 8650
418 설법 네가지 마음 - 열반경 短長中庸 2009.09.03 13855
417 방편 포대화상(布袋和尙) 短長中庸 2009.09.03 8820
416 설법 가난하여 보시할 재물이 없을 때에는 短長中庸 2009.09.03 11912
415 설법 天下大事(천하대사) 必作於細(필작어세) 短長中庸 2009.09.03 11974
414 설법 보시의 공덕 短長中庸 2009.09.03 11447
413 설법 나누어 주는 공덕 短長中庸 2009.09.03 12151
412 방편 죽을 목숨도 살리는 기도 短長中庸 2009.09.03 6474
411 방편 아미타(阿彌陀: Amita) 염불선 短長中庸 2009.09.03 7954
410 방편 악마이야기 短長中庸 2009.09.03 7572
409 방편 부자보다는 잘사는 사람이 되라 短長中庸 2009.09.03 7298
408 설화 선광공주(善光公主)이야기 短長中庸 2009.09.03 7975
407 설법 부처님의 위신력 短長中庸 2009.09.03 978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