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설법
2011.01.02 13:58

◈무재칠시(無財七施)◈

조회 수 1310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chilsi.JPG

 

◈무재칠시(無財七施)◈

 

 

어떤이가 부처님을 찾아가 호소를 하였답니다.


"저는 하는 일마다 제대로 되는 일이 없으니 이 무슨 까닭 입니까?"


"그것은 네가 남에게 베풀지 않았기 때문이니라"


"저는 아무것도 가진게 없는 빈 털털이 입니다."


"남에게 줄 것이 있어야 주지 무얼 준단 말씀 입니까?"


"그렇지 않느니라"


"아무 재산이 없더라도 줄 수 있는 일곱 가지는 있는 것이다."


"첫째는~ 화안열색시(和顔悅色施)
: 얼굴에 화색을 띠고 부드럽고 정다운 얼굴로 남을 대하는 것이요,


둘째는~ 언사시(言辭施)
: 말로써 얼마든지 베풀수 있으니 사랑의 말, 칭찬의 말, 위로의 말, 격려의 말, 양보의 말, 부드러운 말 등이다.


셋째는~ 심시(心施)
: 착하고 어진 마음으로 자신의 마음의 문을 활짝 열고 따듯한 마음을 주는 것이다.


넷째는~ 안시(眼施)
: 호의를 담은 부드럽고 편안한 눈빛으로 사람을 보는 것처럼 눈으로 베푸는 것이요,


다섯째는~ 신시(身施)
: 몸으로 때우는 것으로 남의 짐을 들어 준다거나 예의바른 공손한 태도로 남의 일을 돕는 것이요,


여섯째는: 상좌시(床座施)
: 다른 사람에게 자리를 내주어 양보 하는 것이고,


일곱째는: 방사시(房舍施)
: 사람을 방에 재워주는 보시로서 굳이 묻지 않고 상대의 속을 헤아려 알아서 도와주는 것이다."

 


  1. [부처님 이야기]-16. 부처님의 지난적 인연

  2. [부처님 이야기]-17. 아기 부처님의 첫 법문

  3. [부처님 이야기]-18. 개가 된 구두쇠

  4. [부처님 이야기]-19. 우루빈나의 신통력

  5. [부처님 이야기]-2. 욕심이란 씨앗

  6. [부처님 이야기]-20. 말썽쟁이 데바닷다

  7. [부처님 이야기]-3. 수미산에 태양의 궁전

  8. [부처님 이야기]-4. 4주세계 북쪽 나라 울단왈

  9. [부처님 이야기]-5. 사천왕도 동산놀이를 한다

  10. [부처님 이야기]-7. 세상의 말은, 장님 코끼리 만지기

  11. [부처님 이야기]-8. 제석천과 아수라의 싸움

  12. [부처님 이야기]-9. 하늘 무릎서 태어나는 아기

  13. [예불문] 지심귀명례 바른 이해

  14. ‘이판’ ‘사판’ 스님들 ‘夏安居’에 왜 들어가나

  15. ◈무재칠시(無財七施)◈

  16. 卍자의 유래

  17. 天下大事(천하대사) 必作於細(필작어세)

  18. 如是我聞 - 두 개의 독화살

  19. 法 係 譜 (법 계 보) - 전등록

  20. 自性頓修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