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조회 수 2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미타경 강설] ‘나무아미타불’ 일심으로 부르시라


염불의 3자량- ③수행(行)


환희로운 마음으로 염불에 집중해

그 마음이 전도되지 않아야 하며

심신을 맑게 해 복을 지어야 한다


해설: 염불행자가 갖추어야 할 세 번째 요건은 수행(行)이다. 석가모니부처님이 하신 불가사의한 법문을 믿고 간절하게 극락왕생을 발원한 염불행자는 실답게 염불수행을 닦아야 한다. 부처님을 마음속에 모시고, 부처님의 가르침을 모시고, 청정한 스님들을 모심을 기본으로 부처님의 명호를 불러야 한다.


하루에도 수천수만 번 오가는 그 망상과 집착, 어리석음은 온갖 죄를 짓는 근원이니 마음을 오직 나무아미타불, 일구에 집중해 흔들림 없이 일심불란하게 평정심을 유지해 부처님 명호를 불러야 한다(執持名號). 흔들릴 때는 내가 흔들리면 지옥에 떨어져 모진 고통을 받는다는 생각으로 지옥에서 고통 받는 나를 생각하며 물리쳐야 한다.


천재일우의 인연으로 부처님을 만났고 염불이라는 최상승의 불가사의한 법문을 만났으니 나는 이 염불수행으로 반드시 극락세계에 나서 성불하게 돼 있음을 굳게 믿고, 환희로운 마음으로 오로지 염불에 집중해 그 마음이 전도되지 않아야 한다(心不顚倒).


또한 염불행자는 염불과 함께 염불을 돕는 복을 닦아야 한다.


소납은 모든 중생을 부처님처럼 모시고 예배하며, 공양 올리는 행을 중요하게 생각한다. 동진 출가하여 살아오면서 자운 대율사를 위시한 많은 덕 높은 큰스님들로부터 몸으로 배우고 익힌 소중한 가르침이다. 매일 행하는 일과지만 예배하고 공양 올리는 일보다 중요한 수행이 어디 있겠는가 하는 생각이 든다.


심신을 청정하게 해서 눈앞에 부처님이 계신다는 생각으로 정성스럽게 예배하고 공양 올리는 행은 불자라면 기본적으로 행해야 하는 가장 중요한 가르침이다. 그 속에 부처님의 가르침이 다 들어있다.


그리고 억겁인연을 지나오면서 지어온 허물을 참회하면서 다시는 허물을 짓지 않고 인연에 탐착하지 않고자 대중에게 재계를 베풀고, 나 스스로 계율을 수지하며 보리심에서 떠나지 않도록 수시로 <아미타경>이나 왕생주를 외우면서 염불을 이어가면 왕생의 염불행에 부족함이 없을 것이다.


<관무량수경>에는 16관법과 함께 구체적으로 세 가지 복을 닦으라고 권한다.

첫째, 부모에게 효도하고, 스승과 어른을 받들어 섬기며, 자비로운 마음으로 살생하지 않고, 지성으로 열 가지 선업을 닦을 것.

둘째는 삼보에 귀의하여 계율을 지키며, 거동과 예의를 바르게 할 것.

셋째는 보리심을 일으켜 깊이 인과의 도리를 믿고 대승경전을 독송하며, 한편 다른 이에게도 그렇게 하도록 힘써 권할 것이다.


이와 같이 왕생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닦아야 하는 행을 설해 놓고 있지만 소납의 경험으로 보건대 일심으로 염불 정진하는 사람들을 보면 대부분 착하고 청정하다. 염불하는 사람치고 생명을 사랑하지 않는 사람이 드물고, 말을 부드럽게 하지 않는 사람이 없다. 염불하는 사람은 헌신적으로 이웃을 돕는데 앞장서며 이기적인 사람이 별로 없다. 남이 잘되면 칭찬하고 시기하지 않는다.


염불하는 사람은 또한 부지런하다. 항상 몸과 입과 마음으로 아미타부처님을 마음속에 모시고 살면 부처님의 무량한 지혜광명과 자비로운 생명력이 분출하기 때문이다.


혜총스님 / 부산 감로사 주지


출처 : 나를 찾는 불공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7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나무아미타불! 이 쉬운 길이 우리의 길 - 《終》 短長中庸 2019.09.25 28
276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서방정토 광명 역력히 보게 하소서 短長中庸 2019.09.25 28
275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나무아미타불~’ 극락왕생을 원하나이다 短長中庸 2019.09.25 28
274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발일체업장 근본득생정토 다라니’를 아십니까 短長中庸 2019.09.25 25
»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나무아미타불’ 일심으로 부르시라 短長中庸 2019.09.25 24
272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성불하려면 ‘극락왕생’ 발원부터 하시라 短長中庸 2019.09.25 27
271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극락세계 태어나면 성불은 보장된다 短長中庸 2019.09.25 20
270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기쁜 마음으로 회향하다 短長中庸 2019.09.25 24
269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극락왕생 지름길 ‘나무아미타불’ 短長中庸 2019.09.25 22
268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석가모니부처님의 불가사의한 공덕 短長中庸 2019.09.25 24
267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깨달음에서 물러나지 않는다 短長中庸 2019.09.25 22
266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염불수행은 ‘극락왕생보험’과 같다 短長中庸 2019.09.25 21
265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지극한 염불로 어찌 극락왕생하지 않겠는가 短長中庸 2019.09.25 28
264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부르면 열리는 극락세계 염불 얼마나 환희로운가 短長中庸 2019.09.20 23
263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아미타부처님도 우리의 스승이며 선지식 短長中庸 2019.09.17 22
262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환희심으로 ‘나무아미타불’ 외워야 한다 短長中庸 2019.09.17 7
261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왜? 세계(出廣長舌相)를 덮을 넓고 긴 혀로 말씀하실까 短長中庸 2019.09.17 14
260 정토삼부경 [아미탸경 강설] 발심하면 극락왕생 길 어렵지 않아 短長中庸 2019.09.17 5
259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한결같은 마음으로 아미타불 이름을 외우라 短長中庸 2019.09.17 5
258 정토삼부경 [아미타경 강설] 살아서도 좋은 염불 短長中庸 2019.09.17 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