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조회 수 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미타경 강설] 지극한 염불로 어찌 극락왕생하지 않겠는가
 
찬탄하시는 상방의 부처님들


범음불 숙왕불 향상불 향광불 향광불…

여러분이 따르는 여러 보살 선지식도

결코 염불 염법 염승 떠난 적 없어


본문: 사리불이여, 상방세계에도 범음불·숙왕불·향상불·향광불·대염견불·잡색보화엄신불·사라수왕불·보화덕불·견일체의불·여수미산불이 계신다. 이러한 수없는 부처님들이 각기 그 세계에서 삼천대천세계를 두루 미치도록 진실한 말씀으로 “너희 중생들은 ‘불가사의한 공덕의 칭찬’ ‘모든 부처님이 한결같이 보호함’이라고 하는 이 법문을 믿으라”고 설법하시느니라.

 

해설: 상방의 셀 수 없는 부처님들도 아미타불과 극락세계의 불가사의한 공덕을 칭찬하며 모든 부처님들이 한결같이 보호하니 이 <아미타경>을 믿으라고 다시 거듭 당부하신다.


석가모니부처님께서는 상방의 부처님을 마지막으로 육방의 무수한 부처님들께서 넓고 긴 혀를 내보이시며 아미타경을 믿고 보호하시는 바를 증명하셨다고 강조하셨다. 어느 경에서 이렇게 모든 부처님을 모시고 거듭 믿으라고 당부하신 경을 본 적이 있는가.


다시 한 번 강조하지만 여러분은 부처님이 되기 위해 염불해야 한다. 여러분들이 따르는 선지식들과 여러 보살님들도 모두 성불하기 위해 염불하셨다. 그분들은 성불하기 위해 결코 염불, 염법, 염승에서 떠난 적이 없다.


따라서 여러분도 부처님을 생각하는 맘으로 염불해야 하고, 부처님의 법을 생각하는 맘으로 자신을 돌아보고 참회하며 계를 지키고, 삼독심을 끊으려고 염불해야 한다. 그리고 진리를 위해 물러서지 않는 청정한 승단을 생각하는 맘으로 염불해야 한다.


이렇게 생각하는 것이 또한 관법(觀法)이다. 염불, 염법, 염승에서 물러서지 않고 구경에 극락왕생하도록 이끄시고자 부처님께서 설하신 16가지의 관법이 <관무량수경>에 설해져 있다. 여러분은 “만약 모습에 의해서 나를 보려하거나 음성에 의해서 나를 찾으려 한다면 여래는 볼 수가 없느니라”라고 한 <금강경>의 말씀을 잘 헤아려 볼 필요가 있다.


부처님께서 소리나 모습으로 부처님을 찾지 말라 하셨다고 입으로 염불도 하지 않고, 부처님 생각도 하지 않겠다면, 그렇게 해서 시시각각 날아드는 낱낱 번뇌로부터 완전히 자유자재할 수 있다면 그렇게 하시라. 그렇게 해서 나는 일상의 크고 작은 번뇌망상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는가.


부처님께서 소리나 형상에 의해 나를 찾지 말라 하신 뜻은 소리나 형상뿐 아니라 모든 경계에 머물러서는 나를 볼 수 없다는 뜻이다. 소리나 형상에 머물러 있으면 번뇌가 떠나지 않는데 어떻게 부처님을 만날 것인가. 그렇지만 지극한 신심에 의지하면 번뇌도 사라진다.


멀리 떨어진 자식과 부모가 서로 그리듯 부처님을 간절히 생각하고 불러야 한다. 겉으로는 모습이나 음성으로 염불하지만 진실한 염불자는 소리에 머물고 모습에 머물지 않는 지극한 신심으로 염불하므로 아미타부처님이 곳곳에 나타나신다.


그래서 부처님을 지극히 부르는 신심염불(信心念佛)은 점차 번뇌마저 걸림 없이 무심해지는, 각찰(覺察)도 되고 휴심(休心)도 되는 수행이다. ‘나무아미타불’, 한 소리에 깨어있으니 각찰이요, 늘 아미타부처님의 품에서 몸도 마음도 편안하니 휴심이다. 누구라도 이렇게만 염불하면 어찌 왕생하지 않겠는가!


혜총스님 / 부산 감로사 주지 


출처 : 나를 찾는 불공


  1. [아미타경 강설] 나무아미타불! 이 쉬운 길이 우리의 길 - 《終》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8
    Read More
  2. [아미타경 강설] 서방정토 광명 역력히 보게 하소서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9
    Read More
  3. [아미타경 강설] ‘나무아미타불~’ 극락왕생을 원하나이다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8
    Read More
  4. [아미타경 강설] ‘발일체업장 근본득생정토 다라니’를 아십니까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5
    Read More
  5. [아미타경 강설] ‘나무아미타불’ 일심으로 부르시라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4
    Read More
  6. [아미타경 강설] 성불하려면 ‘극락왕생’ 발원부터 하시라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7
    Read More
  7. [아미타경 강설] 극락세계 태어나면 성불은 보장된다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0
    Read More
  8. [아미타경 강설] 기쁜 마음으로 회향하다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4
    Read More
  9. [아미타경 강설] 극락왕생 지름길 ‘나무아미타불’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2
    Read More
  10. [아미타경 강설] 석가모니부처님의 불가사의한 공덕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4
    Read More
  11. [아미타경 강설] 깨달음에서 물러나지 않는다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2
    Read More
  12. [아미타경 강설] 염불수행은 ‘극락왕생보험’과 같다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1
    Read More
  13. [아미타경 강설] 지극한 염불로 어찌 극락왕생하지 않겠는가

    Date2019.09.25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8
    Read More
  14. [아미타경 강설] 부르면 열리는 극락세계 염불 얼마나 환희로운가

    Date2019.09.20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3
    Read More
  15. [아미타경 강설] 아미타부처님도 우리의 스승이며 선지식

    Date2019.09.17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22
    Read More
  16. [아미타경 강설] 환희심으로 ‘나무아미타불’ 외워야 한다

    Date2019.09.17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7
    Read More
  17. [아미타경 강설] 왜? 세계(出廣長舌相)를 덮을 넓고 긴 혀로 말씀하실까

    Date2019.09.17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14
    Read More
  18. [아미탸경 강설] 발심하면 극락왕생 길 어렵지 않아

    Date2019.09.17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5
    Read More
  19. [아미타경 강설] 한결같은 마음으로 아미타불 이름을 외우라

    Date2019.09.17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5
    Read More
  20. [아미타경 강설] 살아서도 좋은 염불

    Date2019.09.17 Category정토삼부경 By短長中庸 Views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